포도막염이란?

Uveitis

포도막은 안내 조직 중 앞쪽부터 홍채, 모양체, 맥락막 순서로 구성되어 있는 혈관이 풍부한 조직으로 혈류량이 단위면적당 가장 많아 외부의 균이나 염증을 유발하는 항원단백질이 안구내로 들어와서 염증이 생기는 질환을 말합니다. 이러한 염증에 의하여 주변의 망막, 유리체, 공막은 물론 수정체, 각막 등 눈의 중요한 부분에 손상을 입히므로 시력저하 내지는 실명까지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원인

세균이나 곰팡이, 기생충 등의 외인성 포도막염도 있지만 대부분의 포도막염은 비감염성으로 자가면역체계의 이상, 즉 정상 포도막을 내몸의 정상적인 면역세포가 적으로 간주하고 공격하여 염증이 생기는 것으로 전신적인 자가면역질환(예 : 류마티스 질환)과 관련성이 많습니다. 그러므로 증상 및 질환에 따라 종합적으로 적절한 내과, 피부과, 정형외과 검사가 꼭 필요합니다.


앞포도막염

통증, 충혈과 눈부심이 있고 시력이 떨어지며 급성으로 나타나고 재발이 잘됩니다. 의사가 처방한 안약이나 먹는 약을 열심히 투여하여야 합병증을 최소화 할 수 있습니다.


중간포도막염

시력이 약간 떨어지고 날파리증이 나타나지만 느끼는 증상이 없을 수도 있습니다. 염증이 오래되면 백내장, 망막박리, 유리체 출혈 등의 합병증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염증이 심해지면 안약과 먹는 약을 투여하셔야 합니다. 합병증이 발생했을 때는 안과의사의 적절한 치료를 받으셔야 합니다.


후포도막염

약간의 눈부심과 다양한 시력장애가 있으며 눈의 통증이나 충혈이 없습니다. 이 염증은 치료 후 생기는 흉터가 망막에 남을 수 있습니다. 망막의 중심부위가 침범되지 않을 경우 시력은 괜찮은 편이나 염증이 오래되면 시력이 많이 떨어집니다.


전체포도막염

처음에는 염증이 눈의 뒷부분에만 있다가 시간이 지나면서 전체포도막염으로 발전하는 수가 많으며 베체트병 등이 여기에 해당됩니다.

진단 검사

포도막염의 진단과 시력의 예후를 위한 검사로는 자세한 병력, 시력, 안압, 세극등검사, 유리체 및 망막검사, 혈액검사, X-선 검사, 형광안저촬영, 전기생리학적 검사 등이 있습니다. 그러나 이렇게 많은 검사를 하더라도 원인을 찾을 수 없는 경우도 많습니다.

치료

원인이 밝혀진 경우는 이에 대한 치료를 받게 되며, 원인을 모르는 대부분의 경우는 근본적인 치료가 되지 않으므로 안과의사로부터 적절한 시기에 증상에 따른 치료를 받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안약

국소적인 스테로이드 점안과 함께 조절마비제를 점안하여 치료합니다.


경구약

스테로이드, 면역억제재 등으로 뒤쪽 및 난치성 포도막염을 치료하고 최근 여러 가지 안전한 면역억제재가 개발되어 임상적인 효과가 과거에 비하여 개선되고 있습니다.


안구주위 주사치료

국소적인 주사치료로 결막하 스테로이드 치료가 있고, 최근에는 전신스테로이드의 합병증을 줄이기 위하여 안내 Ozurdex 라는 스테로이드 주사를 주입하여 4~6개월간 안내 염증을 조절할 수 있는 치료가 개발되어 많은 환자들에게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전신주사 치료

경구약 및 안구주위 주사치료에도 불구하고 재발이 되거나 약의 합병증으로 경구약을 치료할 수 없는 경우 전신면역억제제 치료제를 전신투여합니다. 이러한 경우 특히 베체트병이나 류마티스관절염과 동반되는 난치성 포도막염인 경우 전신 검사를 시행한 후 치료를 시작하는 경우도 있습니다.